지진 및 지진해일 발생 시 시민행동요령

HOME > 뉴스·소식 > 인천소식 > 알림정보

지진 및 지진해일 발생 시 시민행동요령

지진 및 지진해일은 예고 없이 발생하므로 자신이 처해 있는 상황에 따라 즉시 행동을 취할 수 있도록『지진 발생 시 상황별, 장소별 행동요령』및『지진해일발생시 행동요령』을 기억해 두자.
 
지진 국민행동요령 다운로드 :지진 국민행동요령(PDF파일)
지진 옥외 대피소 다운로드 : 지진 옥외대피소(학교, 공원)
 

지진 발생 시 상황별 행동 요령  (지진 발생 시 상황별 행동요령 보기)

 지진 발생 시 상황별 행동 요령
   1) 지진으로 흔들리는 동안은 테이블(책상) 밑에 들어가 몸을 보호한다.
   2) 전기·가스불을 꺼서 화재를 예방하고, 문을 열어 출구를 확보한다.
   3) 진동이 멈추면 계단을 이용하여 건물밖으로 대피한다.(엘리베이터 이용금지)
     ※엘리베이터안에 있으면 모든 층의 버튼을 눌러 내린 후 계단을 이용한다.
   4) 건물밖으로 나오면 가방이나 손으로 머리를 보호한다.
   5) 낙하물에 유의하여 신속하게 공원, 운동장 등 넓은 공터로 대피한다.
   6) TV, 라디오나 방재기관에 의한 올바른 정보에 따라 행동한다.

 

 

지진 발생 시 장소별 행동요령 (지진 발생 시 장소별 행동요령 보기)   

 
지진 발생 시 장소별 행동요령
 
집 안에 있을 때
1
약한 진동이 느껴지는 즉시 가스레인지나 난로 등의  불을 끈다.
2 튼튼한 테이블 밑에 들어가 테이블 다리를 꼭 잡는다.
3 테이블이 없을 때는 방석 등을 이용해 머리를  보호한다.
4 큰 흔들림이 멈췄을 때는 미처 끄지 못한 불을 끄고  공터나 공원 등 주변에 고정되지 않은 물건이 없는 넓은  공간으로 대피한다.

건물 밖에 있을 때
1
땅이 흔들리면 대문 기둥이나 담 등을 잡게 되는데  이는 매우 위험한 행동이다. 넘어질 우려가 있는
 것들로부터 몸을 피한다.
2 가방이나 손 등으로 머리를 보호한다.
3 가장 위험한 것은 유리창이나 간판 같은 낙하물이다.  번화가라면 건물에서 멀리 떨어지거나 상황에 따라  건물 안으로 들어가는 것이 오히려 안전하다.

엘리베이터에 타고 있을 때
1
지진이나 화재 발생 시에는 엘리베이터를 사용하지  말아야 한다. 모든 버튼을 눌러 신속하게 내린다.
2 만일 갇혔다면 인터폰으로 구조를 요청한다.

대형 건물 안에 있을 때
1
백화점, 극장, 지하상가 등 사람이 많이 모이는  곳에서는 큰 혼란이 발생할 수 있다. 최대한 침착하게
 건물 밖으로 나가 낙하물이나 고정되지 않은 물건이  없는 넓은 공간으로 피한다.
2 화재가 발생하면 바로 연기가 꽉 차게 된다. 연기를  마시지 않도록 자세를 낮추고 대피한다.

지하철을 타고 있을 때
1 큰 충격이 발생된다. 화물 선반이나 손잡이 등  고정되어 있는 물건을 꽉 잡아 넘어지지 않도록 한다.
2 운행이 정지되면 주변을 잘 살피며 침착하게 밖으로  나간다.
3 정전 시 곧바로 비상등이 켜진다. 서둘러 출구로  뛰어나가면 위험하니 침착하게 행동한다.

 

지진해일 내습 시 행동요령

지진해일 내습시 주의사항

○ 지진해일 특보가 발표되면 모든 수단을 동원하여 서로에게 알리도록 합시다.
○ 일본 서해안에서 지진 발생 후 동해안에는 약 1~2시간 이내에 지진해일이 도달하므로 해안가에서는 작업을 중단하고,
    위험물(부유 가능한 물건, 충돌시 충격이 큰 물건, 유류 등)을 이동시키며, 신속히 고지대로 대피하도록 한다.
○ 항내 선박은 움직이지 않도록 고정시키거나 가능한 항 외로 이동시키고, 지진해일 특보를 경청하며 지시에 따르도록
    한다.
○ 해안가에 있을 때 강한 지진동을 느꼈을 경우는 가까운 바다에서 지진이 발생한 경우일 수 있으므로(이경우 2~3분
    이내에 해일이 내습할 수 있음) 지진해일 특보가 발효되지 않았더라도 신속히 고지대로 이동하도록 한다.
 

 지진해일 내습시 선박위에 있다면…

○ 대양에서는 지진해일을 전혀 느낄 수 없으며, 해안 부근에서 크게 증폭되므로 대양에 있는 경우 지진해일 경보가 발령
    되었거나 이를 인지하였을 때에는 항구로 복귀하지 않도록 한다.
○ 항만, 포구 등에 정박해 있거나, 해안가에서 조업중인 선박은 지진해일 발생 여부를 인지한 후, 시간적 여유가 있다면
   수심이 깊은 먼 바다쪽으로 이동하도록 한다.
○ 지진해일이 내습하면 항만 등에서는 파고가 급격히 높아지므로 선박에 대한 안전조치를 실시하고, 신속히 고지대로
    대피하도록 한다.
○ 방파제 내측 등은 지진해일이 월류할 위험이 있으므로 가능한 한 선박 정박은 피하도록 한다.
 

 스스로 대처하기 위한 지진해일에 관한 일반 상식

※ 해안가 주민들은 항시 지진해일에 대한 관심을 가져야 하고, 현상을 잘 이해하는 것이 중요하다.
○ 일본 서해안의 지진대에서 규모 7.0 이상의 지진이 보고되면, 일반적으로 약 1~2시간 이내에 동해안에 지진해일이
    도달하게 된다.
○ 지진해일 도달 가능 영역은 동해안 전역이고, 파고 3~4m 정도의 지진해일이 내습할 수 있다.
○ 지진해일은 물이 빠지는 것으로 시작되는 경우도 있고, 이 때 항 바닥이 드러나기도 한다.
○ 지진해일은 일반적으로 여러 번 도달하는데 제 1파보다 2, 3파의 크기가 더 큰 경우도 있고, 지진해일에 의한 해면의
    진동은 10시간 이상 지속되기도 한다.
○ 지진해일 내습 속도는 사람의 움직임보다 빠르고, 그 힘이 강력하여 약 30cm 정도의 해일파고라도 성인이 걷기
    어려우며, 약 1m 정도의 해일이라면 건물이 파괴될 수 있으며, 이로 인해 인명피해가 발생될 수 있다.
○ 해안가의 선박 등 다른 물건들이 지진해일에 의해 육지로 운반되어 주택에 충돌하는 경우도 있고, 이러한 물체들이
    유류탱크 등에 충돌하여 화재가 발생될 수도 있다.
○ 지진해일은 바다로 통해 있는 하천을 따라 역상하기도 한다.

《지진해일 내습 시 주의 사항》
○ 일본 서해안에서 규모 7.0 이상의 지진이 발생하면 지진해일 발생을 우려해야 한다.
○ 연안 주민들은 지진해일에 관심을 둬야 하고, 현상을 잘 이해하는 것이 좋다.
○ 지진해일 내습이 확인되면 통신수단을 동원하여 주민 모두에게 알린다.
○ 일본 서해안에서 지진 발생 후 동해안에는 약 2시간 뒤에 해일이 도달하므로, 해안가에서는 작업을 정리하고 위험물
    (부유 가능한 물건, 충돌 시 충격이 큰 물건, 유류 등)을 이동시키며, 고지대로 피난한다.
○ 항 내 선박은 움직이지 않도록 고정하거나 가능한 항 밖으로 이동하고 기상특보를 경청하며 지시에 따른다.
○ 해안에 있다가 강한 지진동을 느꼈을 경우는 국지적인 해일의 발생 가능성이 있고, 약 2~3분 이내에 해일이 내습할
    수 있으므로 해일 경보 등이 없더라도 신속히 고지대로 이동한다.

《선박 위에서 지진해일 행동 요령》
○ 대양에서는 해일을 전혀 느끼지 못하고, 해안 부근에서 크게 증폭되므로 자신이 만일 대양에 있고 지진해일 경보가
    발령되었거나 이를 인지하였을 때에는 항구로 복귀하지 않는다.
○ 항만, 포구 등에 정박해 있거나, 바닷가에서 조업 중인 선박은 지진해일 발생 여부를 인지한 후, 시간적 여유가 있다면
    선박을 수심이 깊은 지역으로 이동시킨다.
○ 지진해일이 내습하면 항만 등에서 그 파고는 거대해지고 유속이 급격하게 증가하므로 선박의 안전에 특히 주의해야
    한다.
○ 선박에 대한 조치가 끝난 후에 자신이 육지에 있다면 동료와 함께 신속히 고지대로 이동한다.
○ 방파제 내측은 지진해일이 넘어올 위험이 있으므로 이곳에 선박을 매놓지 말아야 한다.





OPEN 공공누리 마크 – 출처표시 조건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지진 및 지진해일 발생 시 시민행동요령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표시제도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다음글
다음글이 없습니다.
이전글
이전글이 없습니다.
목록
  • 조회:5409
  • 담당자:재난예방과
  • 담당전화번호:3367
  • 출판일:20161011
  •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 [평균 0 점 / 0 명 참여]
  •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