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공지사항

국사편찬위원회-인천도시역사관 공동학술회의 개최(자료집 공개)

분류
인천도시역사관
담당부서
인천도시역사관 (032.850.6014)
작성일
2020-09-15
조회수
70

국사편찬위원회와 인천도시역사관은 지난 910일제 말 성·노동 동원의 실상과 강제성이라는 주제로 공동학술회의를 개최하였다. 인천도시역사관에서 열린 이번 학술회의는 코로나-19로 인해 비공개로 진행되었다.

학술회의에서는 일제 말기 강제동원과 강제노동의 실태와 그것을 국제적인 차원에서 문제화하는 방안에 대해서 논의하였다. 인천대학교 이상의 교수는 인천조병창에 동원되었던 구술자들의 경험을 실증적으로 재현하였고, 동북아역사재단 박정애 연구위원은 일제 말 조선인위안부동원에서 정신대위안부 개념의 착종 현상을 통해 위안부동원의 식민지적 특수성을 보고자 하였으며, 경희대학교 김민철 교수는 강제노동·강제동원 부정론에 대한 종합적 비판을 시도하였다. 종합토론에서는 강제노동 및 강제동원 실태에 대한 구체적인 연구 필요성 뿐만 아니라, 강제성을 국제적인 수준에서 문제화하여 국제연대를 모색할 필요성에 대해서도 논의되었다.

이번 학술회의에서 국사편찬위원회 조광 위원장은 우리 민족에게 강요되었던 불의와 부당했던 일들에 대한 분노를 승화시켜 인류 공동의 목표, 평화의 완성에 활용하자고 하였고, 이에 새얼문화재단 지용택 이사장은 이번 학술회의가 조병창 공간 활용의 공론화를 풍부하게 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화답하였다.

학술회의 자료집 다운로드 : 첨부 파일 참조

학술회의 영상은 편집을 거쳐 조만간 공개할 예정임


첨부파일
국사편찬위원회-인천도시역사관 공동학술회의 자료집(내지).pdf 미리보기 다운로드
국사편찬위원회-인천도시역사관 공동학술회의 자료집(표지).pdf 미리보기 다운로드
공공누리
공공누리:출처표시 (제1유형)

이 게시물은 "공공누리"의 자유이용허락 표시제도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