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인천부평소방서, ‘부주의 원인’ 화재 예방 주의 당부

분류
부평
담당부서
예방안전과 (032-723-5330)
작성일
2020-03-25
조회수
47

부평소방서(서장 오원신)에 따르면 지난 24일 자정 0044분경 지나가던 행인이 부평동의 한 건물과 차량 사이에서 불꽃을 확인하고 119에 신고하였다고 밝혔다.

 

이 불로 주차되어 있던 차량 좌측 후방 일부가 소실되어 소방서 추산 110여만 원의 재산 피해가 발생하였으나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 화재 발생 원인은 화재발생 주변에 생활쓰레기와 담배꽁초가 다수 감식된 점으로 보아 담뱃불 부주의에 의해 화재가 발생한 것으로 추정되나 정확한 원인은 조사 중에 있다.

 

인천광역시 화재통계에 따르면 올해 1~ 3월까지 총 318건의 화재 중 122(38%)의 부주의 화재가 발생하였으며 그중 담배꽁초가 원인인 화재가 40(33%), 음식물 조리로 부주의로 인한 화재가 24(20%)으로 화재 원인 1, 2위를 차지하였다.

 

특히 봄철에는 용접용단으로 인한 공사현장 화재나 논밭두렁 소각으로 인한 임야화재 등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유봉열 현장대응단장은 부주의에서 비롯된 화재 대부분 사소한 행동과 무관심한 환경에서 시작되어 충분히 예방할 수 있는 일이다.”라며 언제라도 화재가 발생할 수 있다는 생각을 갖고 화재예방에 각별한 주의를 기울여 주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첨부파일
2언론사진(부주의 화재 현장 사진).JPG 미리보기 다운로드
공공누리
공공누리:출처표시 (제1유형)

이 게시물은 "공공누리"의 자유이용허락 표시제도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