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부평소방서, ‘위험천만 강풍 안전조치’ 칭찬글에 ‘훈훈’

분류
부평
담당부서
예방안전과 (032-723-5330)
작성일
2020-04-01
조회수
20

아파트 단지 옥상 마감재가 강풍에 여기저기 날려 위험한 상황입니다.”,  “난간 없는 위험한 옥상에서 안전줄 하나만 의지한 채 수고해 주신 부평소방서 구조대원 분들에게 감사드립니다.”

 

지난 23일 인천소방본부 홈페이지칭찬합시다게시판에 부평소방서 구조대원들을 칭찬한다며 장문의 글이 올라왔다.

 

사연은 강풍주의보가 전국으로 확대되었던 지난 19일 부평구 청천동의 한 아파트 단지에서 옥상 마감재가 강풍으로 인해 떨어지고 있어 단지 내 주차되어 있던 차량은 물론 인명피해가 발생할 수 있는 위험한 상황이었다.

 

고민하던 작성자 이 씨는 오전 935분경 119에 도움을 요청하였고 현장에 출동한 119구조대 이신우, 안정환, 이승호, 김혜민 대원(사진 우측부터)은 안전 로프에 의지하여 40분간의 작업 끝에 안전조치를 완료하였다.

 

이 씨는우리들의 안전을 위해 늘 깨어있는 히어로 소방대원님들 항상 파이팅입니다. 감사합니다.”라며 글을 마쳤다

 

119구조대 이신우 팀장은당연히 해야 할 일을 했을 뿐인데 직접 글까지 남겨주셔서 마음이 뿌듯하다.”라며강풍으로 인해 마감재나 가설물이 떨어져 사람이 맞을 경우 큰 부상으로 이어질 수 있어 조치가 어려운 상황인 경우 무리하지 말고 119에 신고를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첨부파일
1언론사진(강풍 안전조치 출동 대원 사진).jpg 미리보기 다운로드
공공누리
공공누리:출처표시 (제1유형)

이 게시물은 "공공누리"의 자유이용허락 표시제도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