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남동소방서, ‘공동주택 경량칸막이’ 이용 피난안내 홍보

분류
남동
담당부서
예방안전과 (032-870-5292)
작성일
2020-03-31
조회수
53

○ 인천남동소방서(서장 정종윤)는 공동주택 화재 시 안전한 장소로 대피해 인명피해를 줄일 수 있는 공동주택 경량칸막이 활용법을 홍보하고 있다고 밝혔다.

○ 경량칸막이는 공동주택 화재 시 출입구나 계단으로 대피하기 어려운 경우를 대비해 옆 세대로 피난하기 위해 석고보드로 만들어 놓은 벽체로 몸이나 물건을 이용해 충격을 주면 쉽게 파괴할 수 있다.

○ 하지만, 대부분의 가정에서는 경량칸막이의 존재 여부를 모르는 경우가 대다수이며, 부족한 수납공간을 해결하기 위해 붙박이장, 수납장을 설치하는 등 비상대피 공간을 다른 용도로 변경사용 해 화재 시 신속하게 대피하지 못해 인명피해로 이어지는 경우가 발생 하기도 한다.

○ 조보형 예방안전과장은 "공동주택 경량 칸막이는 화재 등 재난 발생 시 피난을 목적으로 설치된 만큼 입주민 모두가 정확한 위치와 사용법을 숙지하고 있어야 하므로 그에 대한 지속적 교육과 홍보활동을 전개 하겠다”고 말했다.

첨부파일
200331 남동소방서, ‘공동주택 경량칸막이’ 이용 피난안내 홍보.hwp 미리보기 다운로드
200331 남동소방서, ‘공동주택 경량칸막이’ 이용 피난안내 홍보 1.jpg 미리보기 다운로드
200331 남동소방서, ‘공동주택 경량칸막이’ 이용 피난안내 홍보 2.jpg 미리보기 다운로드
공공누리
공공누리:출처표시 (제1유형)

이 게시물은 "공공누리"의 자유이용허락 표시제도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