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관광

포토 에세이-인천의 벚꽃 길

2022-03-30 2022년 4월호

인천의 벚꽃 길

글 김진국 본지 편집장


벚꽃이 피어나고 있습니다.
팝콘 터지듯 툭 툭 겨우내 잠자던 연둣빛 새순이
연분홍 벚꽃잎이 되어 하나둘 터져 나옵니다.


저 꽃잎 하나에 봄의 생명력이


저 꽃잎 하나에 봄의 설렘이


저 꽃잎 하나에
새 봄을 맞는 희망이 담겨 있습니다.


갑곶돈대, 인천대공원, 월미공원엔
머잖아 벚꽃잎이 함박눈처럼 흩날릴 것입니다.


올봄엔 꽃길만,
아니
‘벚꽃 길’만을 걸으시길 소망합니다.



첨부파일
공공누리:출처표시+변경금지 (제3유형)

이 게시물은 "공공누리"의 자유이용허락 표시제도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자료관리담당자
  • 담당부서 소통기획담당관
  • 문의처 032-440-8305
  • 최종업데이트 2019-12-18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