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공연·전시

공연일정

2019 스테이지 온 스크린 – G. 스카를라티의 오페라 “사랑이 있는 곳에 질투가 있다”

300190529 인천문화예술회관 2019 스테이지 온 스크린 포스터 510x740(수정)-01-01
  • 기간
    2019-08-29 (목) ~ 2019-08-29 (목)
  • 시간
    오후 7시30분
  • 장소
    야외광장
  • 관람료
  • 주최
    인천문화예술회관
  • 문의
    032-420-2736
  • 관람연령
    8세 이상
  • 티켓예매
    예매하기 예매내역확인
2019 스테이지 온 스크린 – G. 스카를라티의 바로크 오페라 “사랑이 있는 곳에 질투가 있다”
<2019 스테이지 온 스크린>은 야외광장에서 진행됩니다.
 

 
1. 좌석은 400석 정도, 돗자리 준비하시면 좋아요.
좌석은 대략 400석 정도가 준비되며, 올해는 잔디Zone과 테이블Zone이 신설되어 관람이 더욱 편해졌습니다.
간단한 돗자리와 간식을 챙기시면 더 즐겁게 영상을 관람할 수 있습니다.
특히 아이들을 동반하시는 분들께는 돗자리Zone 이용을 추천하고 싶습니다.
 
2. 한글자막 있습니다.
모든 영상은 한글자막이 들어가 있어 이해를 돕습니다.
 
3. 공연에 대한 자세한 해설지를 드려요.
현장에 오시면- ​각 작품들의 탄생 배경과 줄거리, 연출자나 출연자들에 관한 정보가 들어있는 해설지를 드립니다.
아는 만큼 더 잘 보이는 작품의 매력! 잊지 말고 해설지를 챙겨가세요.
 
4. 대중교통을 이용해 주세요.
인천지하철 1호선 예술회관역 6번 출구로 나오시면 야외광장과 바로 연결됩니다.
< 스테이지 온 스크린>은 티켓이 제공되지 않는 무료공연이기 때문에
공영주자창 요금 할인이 어렵습니다. 이 점 주의하여 주세요.
 
5. 공연 시작 1시간 전까지 비가 오지 않으면, 계획대로 진행합니다.
또한 비가 와서 상영이 취소될 경우, 매주 1편에 한해 그 주 일요일 저녁 7시 30분에 관람하실 수 있습니다.
우비도 준비되어 있습니다.

 
명작 달빛 스크린으로 들어오다
스테이지 온 스크린

관람료 무료

공연예술계의 최신 트렌드 - 대형스크린으로 즐기는 무대!
세계적 공연예술의 메카인 링컨센터는 하절기동안 야외광장에서 메트로폴리탄 오페라 동영상을 상영해 큰 호응을 얻으며, 스크린으로 즐기는 무대를 예술계의 새로운 화두로 올려놓았다. “스테이지 온 스크린”은 공연계의 최신 트렌드를 반영하여 2013년부터 실시한 인천문화예술회관의 자체기획 브랜드 프로그램이다.

동시대 최고의 공연을 스크린에 그대로! 
<나비부인>, <오페라의 유령>, <스파르타쿠스>, <빌리 엘리어트>, <호두까기 인형> 등 그 이름만으로 가슴 벅찬 오페라, 뮤지컬, 발레가 공연실황으로 찾아온다. 최고의 아티스트들이 선사하는 최상의 무대! 상상 그 이상을 경험할 수 있다. 

가을로 가는 길목, 달빛 스크린 안에 가득한 여유로움
여름끝자락, 너른 야외 광장에서 대형 스크린에 광활한 사운드로 즐기는 최고의 영상물로 일상의 여유로움을 만끽할 수 있다. 달빛이 물들이는 스크린 속에 흠뻑 빠져보자!

G. 스카를라티의 바로크 오페라
사랑이 있는 곳에 질투가 있다
2011 체스키 크룸로프 궁전 오페라극장 공연실황


8월 29일(목) 19:30 



출    연 : 렌카 마치코바(클라리체), 알레슈 브리세인(오라치오)
           카테르지나 크녜지코바(베스페타), 야로슬라프 브르제치나(파트리치오) 외
작    곡 : G.스카를라티
지    휘 : 보이테흐 스푸르니
연    주 : 슈바르첸베르크 궁전 오케스트라
소요시간 : 88분



이탈리아 출신의 오페라 작곡가 주세페 스카를라티의 <사랑이 있는 곳에 질투가 있다>는 당대의 명망 높은 음악애호가였던 크룸로프 공작의 아들 결혼식을 축하하기 위해 완성한 희극 오페라이다. 두 커플의 알콩달콩한 사랑 싸움이 주된 내용으로 가볍고 산뜻하게 즐길 수 있다.
2011년 9월 체스키 크룸로프 궁전 오페라극장의 공연실황을 담은 이 작품은  1768년에 이루어졌던 초연무대를 동일한 극장에서 당대의 스타일로 충실하게 재현한 것이다. 극장에 보존되어 있던 옛 무대장치들을 효과적으로 활용하였을 뿐만 아니라, 무대미술과 가수들의 의상, 촛불을 활용한 조명, 그리고 당대의 가발과 의상을 갖춘 지휘자와 악단원들의 모습에 이르기까지 250년의 시간이 거꾸로 흐른 것만 같은 흥미진진한 체험을 경험할 수 있다. 
크룸로프 공작이 초연무대와 관련해서 남겼던 편지를 기반으로 만든 재치만점의 인트로 나레이션은 역사 재연 프로그램과도 같은 느낌을 주며 이 작품의 매력을 한층 더하여 준다. 
 


자료관리담당자
  • 담당부서 문화예술회관
  • 문의처 032-420-2736
  • 최종업데이트 2020-05-07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