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공연·전시

공연일정

인천시립무용단 토요춤·담 : 춤 담은 자리

  • 기간
    2021-12-18 (토) ~ 2021-12-18 (토)
  • 시간
    오후 5시
  • 장소
    소공연장
  • 관람료
    전석 1만원
  • 주최
    인천시립무용단
  • 문의
    1588-2341
  • 관람연령
    8세 이상
  • 티켓예매
    예매하기 예매내역확인

※ 본 페이지는  PC 환경에 최적화 되어 있습니다. 예매시 PC 사용을 권장드립니다.
​※ 본 공연은 정부 방역지침에 의거 "일행간 띄어앉기"가 원칙입니다.
※ 일행의 인원수와 맞지 않는 객석을 예매할 경우 타 일행과 합석할 수도 있습니다.

할인내역


■ 인천문화예술회관 유료회원 30%할인(유료일반회원:2매까지ㅣ유료가족회원:4매까지) - 공연당일 회원카드 미지참시 현장차액지불
■ 예술인패스 40%할인 -  본인만, 공연당일 예술인패스카드 필히지참,미지참시 차액지불
■ 20인이상 단체 30%할인
■ 중.고생 30%할인 -  본인만 ,공연당일 신분증  필히지참,미지참시 차액지불
■ 장애인 1-3급 50%할인 -  동반1인까지, 공연당일 복지카드 미지참시 또는 본인 아닐 시 현장차액지불
■ 장애인 4-6급 50%할인 - 본인만, 공연당일 복지카드 미지참시 또는 본인 아닐 시 현장차액지불
■ 국가유공자 50%할인 -  본인 및 동반 1인, 공연당일 유공자증 미지참시 또는 본인 아닐 시 현장차액지불
■ 문화누리카드 소지자 50%할인 -  본인만, 공연당일 문화누리카드 필수 지참, 미지참시 차액 지불
■ 경로우대(65세이상 본인에 한함)50%할인 - 공연당일 신분증  필히지참,미지참시 차액지불
■ 카카오톡 플러스 친구 30%할인 - 본인만, 공연당일 카카오톡확인 필수, 미확인시 차액 지불
■ 백신접종 완료자 20% 할인 -  본인만, 공연당일 접종확인서 미지참시 현장차액지불 후 입장가능

방역패스(접종증명 및 음성확인제) 시행에 따른 환불규정 안내


□ 예매 취소 및 환불절차

- 12월 10일(금) 이전 예매자분들 중 '백신 접종 증명 및 PCR 음성 확인제' 기준으로 인해

   환불을 원하시는 경우엔 별도의 수수료 없이 전액 환불해 드립니다. (예매처 1588-2341)

​-  사회적 거리두기 개편에 따른 고객센터의 문의 폭주로 인해 전화연결이 원활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이 점 양해 부탁드립니다.

​- 공연 당일 입장 가능 해당사항에 포함되지 않아 입장이 불가한 경우는 어떠한 경우에도 티켓 환불이 불가하오니 사전에 입장 기준 숙지 부탁드립니다.






공연 상세 내용



담소와 우리춤이 함께하는 고즈넉한 무대 <토요춤·담: 춤 담은 자리>


 우리 춤의 참 멋을 극장에 담아낸 <토요춤·담 : 춤 담은 자리>는 인천시립무용단(예술감독 윤성주)의 상설 기획공연이다. 엄선된 우리 춤 레퍼토리를 통해 관객들에게 춤의 깊은(潭) 매력을 전하고, 작품에 관한 이야기(談)를 나누는 <춤·담>은 춤에 대한 애정을 담뿍 담아낸 공연으로 자리매김했다.

 이번 <춤·담>의 이야기 주제는 ‘거장의 구월동 나들이’로, 한국 춤에 위대한 발자취를 남긴 무용가들의 작품을 현재의 무대에 되살려 춤과 예술을 향한 거장의 자세와 작품에 녹아있는 숨결을 느껴보는 공연을 꾸민다. 석하 최현의 춤을 선보였던 지난 공연에 이어 12월의 <춤·담>에서는 무용극의 창시자, ‘송범’의 작품 세계를 무대 위에 펼쳐본다. 
 


 직계 제자가 선별한 거장의 대표 춤 – 한국 근·현대 무용의 아버지 송범 


 ‘송범’은 전통 춤을 무대예술로 격상시킨 선구자이자 무용극 형식을 정립한 안무가로 한국 근·현대 무용의 역사 그 자체라 일컬어지는 무용가이다.  장충동 국립극장 시대의 초대 국립무용단장으로 약 30년 간 재임하며 <도미부인>, <은하수>, <그 하늘 북소리> 등 수많은 작품을 창작하며 한국무용의  공연사를 수놓았다.

 송범의 직계 제자인 인천시립무용단의 윤성주 예술감독이 선별한 레퍼토리로 구성한 이번 공연은 그야말로 송범 춤의 진수를 만나볼 수 있는 자리라 할 수 있다. 무용가 조택원으로부터 물려받아 신무용사에 한 획을 그은 작품 ‘가사호접’, 인도무용을 현대화한 ‘반쟈라’, 6·25의 비극을 주제로 현대무용 기법을 도입하여 창작한 ‘생령의 신음’, 여기에 작품 <도미부인> 중 ‘고풀이 천도 장면’, <은하수> 중 ‘견우직녀 2인무’ 등 무용사적 의미가 큰 송범의 창작 작품들을 재현해본다.
 또한 송범의 춤 뿐 아니라 작품을 구성하는 중요 요소 중 하나인 무용음악에 집중해보는 새로운 시도를 통해 작품 세계를 더욱 깊게 이해할 수 있도록 했다.



 해설과 함께 찾아온 거장의 춤 


 해박한 지식과 유쾌한 입담이 돋보이는 해설로 춤과 인물을 더욱 생생하게 만날 수 있게 해주는 평론가 윤중강과 함께 송범의 춤과 시대를 톺아보는 이번 공연은 위대한 거장의 구월동 나들이에 동참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가 될 것이다.
 우리 춤의 반석이 된 무용가들의 춤 세계를 눈앞에서 만나볼 수 있는 <토요춤·담: 춤 담은 자리>는 인천시립무용단의 창단 40주년을 맞은 2021년을 마감하는 공연이기도 하다. 창작과 전통을 아우르는 인천시립무용단의 우리 춤의 원류를 찾아가는 즐거운 여정을 함께 하시며 뜻깊은 연말을 맞이하시길 바란다.





인천시립무용단 


인천시립무용단은
춤을 통해 예술의 본질을 구현하고 그 희열을 관객과 나누며
전통을 기반으로 새로운 미감을 창조하여
우리 춤의 미래를 이끌어나갑니다.

 한국전통무용의 전승 및 재창조와 이 시대의 춤창작 활성화를 목표로 1981년에 창단된 인천시립무용단은 연 2회의 정기공연을 비롯해 다양한 기획공연과 해외공연 등으로 문화예술 창달에 앞장서고 있다. 전통과 창작을 아우르는 다양한 레퍼토리와 최고의 기량을 갖춘 단원들로 한국을 대표하는 무용단으로 자리매김하였다.
 인천시립무용단은 2017년 부임한 제9대 윤성주 예술감독과 함께 ‘글로벌인천’이라는 브랜드창출을 위해 고유한 한국춤의 바탕 위에 세계성과 시대성을 가미한 창작 작업을 전개하고 있으며 동시에 우리 전통문화의 아름다움과 깊이 있는 예술세계를 전달하는데 주력하고 있다. 또한 ‘시민과 함께하는 무용단’으로서 관객 친화적 레퍼토리 개발과 댄스페스티벌 <춤추는 도시 - 인천> 등의 다양한 프로젝트로 지역문화예술을 이끌고 있으며 나아가 춤 예술의 발전을 선도하고 있다.


자료관리담당자
  • 담당부서 문화예술회관
  • 문의처 032-420-2736
  • 최종업데이트 2020-05-07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