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새소식

인천시립교향악단 제393회 정기연주회 곡목 해설 오류 건

담당부서
문화예술회관 (032-420-2781)
작성일
2021-04-05
조회수
170


안녕하세요? 인천시립교향악단입니다.

제393회 정기연주회(2021년 4월 2일 7시 30분 – 아트센터 인천) 곡목 해설 중

<슈만 피아노 협주곡 a단조 op. 54>의 해설이 <클라라 슈만 피아노 협주곡 a단조 op. 7> 해설로 잘못 인쇄되어 배부되었습니다.


앞으로 여러 번 검수 후 실수 없이 정확한 정보를 제공해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인천시립교향악단을 사랑해주시는 분들께 죄송한 말씀 드립니다.

인천시립교향악단 드림.




<슈만 피아노 협주곡 a단조 op. 54> 해설


이 작품은 처음에 따로따로 만들었지만, 나중에 합쳐서 한 개의 협주곡으로 완성한 것으로,

1845년 겨울 드레스덴의 음악회에서 부인 클라라에 의해 연주되었다.

공개적으로 초연된 것은 1847년 1월인데, 그 때는 슈만이 관현악을 지휘하고 부인이 피아노를 쳤다.

아름다운 음의 대조, 심각한 인상을 주는 음량과 음색, 피아노와 관현악의 정확한 균형이 있어서 듣는 이에게 큰 감명을 느끼게 한다.

제1악장 Allegro affettuoso
피아노와 관현악의 힘찬 연주가 청중의 마음을 사로잡는다. 그것은 바야흐로 나오려고 하는 음악을 미리 알려 교묘한 매혹을 주고 있다.

높게 비약하는 악상은 슈만의 깊은 마음을 상기시키고, 피아노는 극도로 아름다운 악구를 연주해 유연하고 심원한 음의 극치를 나타낸다.

제2악장 간주곡-Andante grazioso
슈만은 이 악장에 대해 간주곡이라고 지정했지만, 이것은 청중의 흥분한 감정을 가라앉히기 위해서이며,

제1악장에서 긴장한 마음을 여기서 전환시키려는 의도인 것 같다.

피아노와 관현악은 느긋한 대화와 같은 기분으로 진행하여, 감미롭고 명랑한 정서를 전개한다.

제3악장 Allegro vivace
듣는 이들에게 깊은 감명을 주는 주제가 나타나고, 이것이 힘찬 극적인 효과를 올린다.

 밝고 늠름한 사냥 노래를 사용한 주제, 눈부신 변화를 나타내는 음의 색채, 고조에 달한 연주는 슈만의 정열과 우아함과 웅변을 말해 준다.




첨부파일

[공개]

공공누리
공공누리:출처표시 (제1유형)

이 게시물은 "공공누리"의 자유이용허락 표시제도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