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검색어 입력 바로가기

보도자료

인천시, 중소기업에게 매출채권보험 지원사업 추진한다

부제목
지역 중소기업의 연쇄 도산 방지를 통한 지속성장 지원
제공일자
2020.01.14
제공부서
인천광역시 일자리경제본부 산업진흥과
전화번호
032-440-4253
첨부파일
(1)1. 인천시 중소기업에게 매출채권보험 지원사업 추진한다.hwp 다운로드

○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와 신용보증기금 (이사장 윤대희), 인천테크노파크(원장 서병조)는 1월 14일(화) 오후3시에 인천시청 접견실에서 ‘매출채권보험 지원사업’추진을 위한 3자 업무협약을 체결하여, 지역 중소기업의 연쇄 도산 예방 및 기업 간 상거래 안정성 확보를 위해 매출채권보험료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 매출채권보험은 보험에 가입한 중소기업이 외상판매 이후 대금을 회수하지 못할 경우 발생하는 손실금액에 대해 보상해주는 공적보험제도이며, 매출채권보험 협약지원사업은 중소기업이 신용보증기금의 매출채권보험에 가입할 때 보험료의 80%를(5백만원 이내) 시에서 지원해주는 사업이다

○ 이번 협약에 따라 인천시는 중소기업에게 5백만 원 이내의 보험료를 지원하고 신용보증기금은 매출채권보험에 가입하는 업체에 대해 보험료를 10% 할인하는 등 보험가입 시 우대한다.

○ 보험금은 거래처가 당좌부도와 폐업, 기업회생・파산 등 법적절차 신청 시 또는 거래처와 미리 정한 결제기간에서 2개월이 지나면 지급되며, 보험 가입은 숙박・음식업, 부동산업 등 일부 업종을 제외한 중소기업이면 가능하다.

○ 인천시는 이번 협약을 통하여 중소기업이 흑자 도산, 연쇄부도에서 벗어날 뿐만 아니라 거래처에 대한 신용평가와 감시를 신용보증기금이 해주기 때문에 중소기업의 위험관리 능력도 크게 향상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 박남춘 인천시장은 “이번 협약은 어려운 경기 여건 속에서도 지역기업들이 경영에 매진하는데 도움이 되길 바라는 차원에서 추진했다”며, “앞으로도 인천시에서는 기업들이 위기를 헤쳐 나가서 안정적으로 경영을 할 수 있도록 중소기업 지원 사업을 다방면에서 추진 할 계획” 이라고 밝혔다.


※ 관련 사진은 행사종료 후 인천시 홈페이지 ‘인천시 인터넷방송’(http://tv.incheon.go.kr/) ‘포토인천’에 게시될 예정입니다.

자료관리담당자
  • 담당부서 대변인
  • 문의처 032-440-3079
  • 최종업데이트 2019-10-28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