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검색어 입력 바로가기

보도자료

朴“인천형 재난지원금, 설 연휴 전 최대한 신속 지급”

-- 4일 실‧국장회의 열고 민생경제 지원 상황 및 방역‧안전대책 집중 점검-

제공부서
정책기획관 / 황선조 (032-440-2135)
제공일시
2021-02-04
조회수
223

朴“인천형 재난지원금, 설 연휴 전 최대한 신속 지급” 관련 이미지

▣ 박남춘 인천시장은 설 연휴를 일주일 앞 둔 4일 “인천형긴급재난지원금이 설 연휴 전까지 최대한 신속하게 지급될 수 있도록 모든 행정적 역량을 동원 해달라”고 주문했다.
 
○ 재난지원금이 절실한 계층을 대상으로 적기에 필요한 지원을 제공함으로써 지급 효과를 극대화 하겠다는 것이다.
 
○ 박 시장은 이날 2월 실·국장회의(비대면 영상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 “마른 화초는 하루 이틀 차이로 ‘말라죽느냐, 살아나느냐’가 결정된다. 지원 대책도 마찬가지”라며 이 같이 밝혔다.
 
○ 박 시장은 “민생경제 지원대책을 잘 마련한 만큼, 이제는 (지원) 속도에 집중해야 한다”며 “관련 부서는 ‘마른 화초를 살려낸다’는 심정으로 긴급재난지원금이 설 연휴 전에 시민들의 손에 쥐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해 달라”고 강조했다.
○ 그러면서 “재난지원금을 받는 분들의 목소리를 직접 듣고 만족도는 어떤지, 부족한 부분은 없는지도 확인하고 보고해 달라”고 덧붙였다.
 
○ 인천시는 지난달 20일 총 5,754억원 규모의 ‘코로나19 인천형 민생경제 지원대책’을 발표하고, 맞춤형 3대 지원금 지급과 특별금융지원을 이어가고 있다.
 
○ 이 가운데 ‘피해계층 맞춤형 긴급재난지원금’은 지난 1일부터 온라인 신청을 받았으며, 오는 5일부터 지급될 예정이다. 또 문화예술인을 비롯해 관광업체‧어린이집‧법인택시‧전세버스 종사자에게 지원되는 ‘안전망 강화 긴급재난지원금’도 이미 지급됐거나, 곧 지급될 예정이다.
 
  < 인천형 민생경제 지원대책 요약 >  
   
‣ (맞춤형 3대 지원금, 1,729억원) 피해심한 업종 및 정책사각지대 취약계층 맞춤형 지원 및 지역경제 위한 소비지원 병행
• (피해계층 맞춤형, 454억원) 집합금지유지(150만원), 집합금지완화(100만원), 집합제한(50만원)
 
• (안전망 강화, 124억원) 문화예술인(50만원), 관광업체(100만원), 어린이집(반별 20만원), 법인택시(50만원), 전세버스(100만원), 청년 구직지원(300만원), 착한 임대인(재산세감면)
 
• (소비지원금, 1,151억원) 전 시민 대상 인천e음 캐시백 10% 연중 지급
‣ (특별금융지원, 4,025억원 增) 소상공인‧취약계층 생활안정(2,025억원),
중소기업 경영자금‧보험‧기술보증 등 지원(2,000억원)
➡ 총 5,754억원 규모, 수혜인원 102.4만명 ‧ 530개 업체
 
▣ 박 시장은 또 설 연휴 기간 코로나19 방역과 시민 안전 대책에 대한 철저한 준비도 당부했다.
 
○ 시는 연휴 간 방역 대책으로 △상황실 운영 등 평시와 같은 방역체계 운영 △자가격리자 불시점검 등 관리 및 모니터링 강화 △요양센터 등 취약계층 및 시설에 대한 방역관리 철저 △장사시설 방역실태 현장점검 등을 마련했다.
 
○ 특히 작년 추석에 전국 최초로 실시해 호평을 받았던 인천가족공원 온라인 성묘를 이번에도 확대 운영할 계획이다.
 
○ 안전대책으로는 △자연재난 시 비상단계별 상황근무체계 구축 △24시간 상황관리 체계 유지‧운영 철저 △응급‧비상진료체계 유지 등이 있다.
 
○ 각 분야별 보고를 받은 박 시장은 “이번 설이 코로나19 재유행의 단초가 되어서는 절대 안 된다”며 “시민께서 불편함 없이 설 연휴를 보내실 수 있도록 유관기관과 협조해 꼼꼼히 준비해 주시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 이어 “시민여러분께서도 유행이 반복되지 않도록 반드시 비대면으로 명절을 보내 주시길 바란다”며 적극적인 방역수칙 준수를 호소했다.
 
▣ 한편, 박 시장은 어제 대설로 인해 시민 불편이 있었지만 1,500여명의 공직자가 선제적으로 밤새 제설작업에 참여해 준 덕분에 시민 불편과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었다면서 노고를 격려하였다.
 
○ 인천시는 군·구 합동으로 제설장비 336대와 제설제 2,337톤을 투입하여 집중적인 제설을 실시하였고, 출근시간대 인천지하철 1·2호선 증편 등으로 폭설로 인한 시민불편 최소화를 위해 선제적이고 신속한 조치를 실시한 바 있다.
 
○ 시는 잔설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결빙구간에 대한 관리 강화 및 추가제설을 실시하고, 더불어 향후 한파·강풍 등으로 인한 예기치 못한 피해가 최소화될 수 있도록 24시간 비상근무 체계 유지 및 경찰·소방 등과 긴밀히 대응하여 시민 불편을 최소화해 나갈 방침이다.
 

이미지파일

1612414495.jpg 다운로드

첨부파일

(3)1-1 2월 월간업무계획(총괄).pdf 다운로드

(3)1-2 2월 실국장회의 모두발언.hwp 다운로드

(3)1-2 2월 실국장회의 모두발언.pdf 다운로드

(3)1 朴 인천형 재난지원금 설 연휴 전 최대한 신속 지급.hwp 다운로드

(3)1 朴 인천형 재난지원금 설 연휴 전 최대한 신속 지급.pdf 다운로드

(3)1-1 2월 월간업무계획(총괄).hwp 다운로드

공공누리
공공누리:출처표시 (제1유형)

이 게시물은 "공공누리"의 자유이용허락 표시제도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자료관리담당자
  • 담당부서 대변인실
  • 문의처 032-440-3079
  • 최종업데이트 2020-10-21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