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유정복 시장, 독거노인 세대와 경로당 방문해 폭염대응 점검

-- 유 시장, “취약계층, 산업현장 등 폭염 보호대책 지속적으로 살필 것” --

담당부서
안전정책과 / 황중하 (032-440-5755)
제공일시
2022-08-04
조회수
169

폭염대처 안전수칙 홍보 포스터

유정복 인천광역시장은 연일 호우와 무더위가 계속되는 가운데 4일 미추홀구 주안동을 방문해 취약계층의 안전을 살피고 폭염 대응상황을 점검했다.



유 시장은 독거노인 세대와 무더위 쉼터로 운영 중인 주안7동 분회경로당을 방문해 어르신들의 애로사항을 듣고 쉼터 현황을 살펴봤다.



독거노인 세대를 방문한 유 시장은 무더위로 힘든 어르신의 고충을 함께 들으며, “물을 자주 드시고, 그늘이나 무더위 쉼터 등에서 충분한 휴식을 취하셔서 여름을 건강하게 나실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주안7동 분회경로당을 방문한 유 시장에게 김성명 경로당 회장은 “근처 신기시장으로 인해 노인정 앞 도로에 차들이 무단주차 돼 있어 휠체어를 이용해 경로당에 오시는 분들이 큰 불편을 겪고 있다”며 경로당 인근 주차문제 개선을 요구했다.



이에 유 시장은 “현장에 직접 나와 보니 어르신들이 다니시는데 많은 불편함이 있으신 것을 직접 확인 할 수 있게 됐다”며 “안전에도 문제가 있는 만큼 해결책을 마련해 보겠다”고 말했다.



이어 “본격적인 폭염이 이어지고 있는 만큼 건강관리에도 유념하시기 바란다”고 당부하며 “폭염에 취약한 독거노인, 저소득층, 산업현장 등에 대한 보호대책이 제대로 작동하는지 지속적인 관심을 갖고 대응해 폭염으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인천시는 9월 30일까지 폭염 대책기간을 정하고 폭염으로 인한 시민 불편과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조치를 하고 있다.



우선, 올해 총 1천146개소(실내 982개소, 실외 164개소)의 무더위 쉼터를 운영하고 있는데, 지난해 872개소보다 274개나 늘어난 규모다. 특히 일부 금융기관의 협조를 얻어 관내 지점 무더위 쉼터를 지난해 보다 확대 운영하고 있다. 무더위 쉼터에는 양산 등 더위를 식힐 수 있는 물품을 대여·제공하는 등 쉼터별로 상황에 맞게 적극적으로 운영하고 있다.



시는 폭염 취약계층 등 인명피해 최소화를 위해 폭염 예방활동 지원사업 예산을 지난해 보다 20% 늘려 취약노인, 저소득층 등에게 방충망 교체, 폭염 예방물품 배부 등을 지원하고 있으며, 특히 올해에는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폭염취약 우선관리지역*을 선정해 지원대상에 포함했다.

* 지표면온도가 높고, 취약계층 분포율이 높으며 인근에 무더위쉼터가 부족한 곳

(‘21년 시 데이터혁신담당관 분석자료)



아울러, 폭염 노출 빈도가 높은 건설현장과 논·밭 등의 야외작업자에 대한 온열질환 피해 예방을 위한 보호대책도 추진한다.



열사병 예방 3대 수칙(물·그늘·휴식) 홍보 뿐 아니라, 야외 작업자가 선제적으로 온열질환 취약도를 판별하고 조치를 취할 수 있도록 올해 처음 제작한 야외근로자용 온열질환 특성 자가진단표를 배포하고 있다.



또한, 열섬현상 완화를 위해 폭염저감시설 총 1천852개소를 운영하고 있다. 군·구별 지역여건과 시민의 수요를 반영해 횡단보도 앞 그늘막 뿐만 아니라 쿨루프, 쿨링포그 등 다양한 시설물 총 197개소를 추가 설치해 시민들이 잠시나마 더위를 잊을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이미지파일

폭염대처 안전수칙 홍보 포스터.png 다운로드

첨부파일

(3) 1. 유정복 시장, 독거노인 세대와 경로당 방문해 폭염대응 점검.pdf 미리보기 다운로드

(3) 1. 유정복 시장, 독거노인 세대와 경로당 방문해 폭염대응 점검.hwp 미리보기 다운로드

공공누리
공공누리:출처표시 (제1유형)

이 게시물은 "공공누리"의 자유이용허락 표시제도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자료관리담당자
  • 담당부서 대변인
  • 문의처 032-440-3064
  • 최종업데이트 2021-03-23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