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인천시, 인공지능(AI) 앱으로 외국인들 의료기관 진료 돕는다

-인천시, With AI(with Amazing Incheon) 협약체결-

담당부서
데이터산업과 / 김주영 (032-440-4944)
제공일시
2023-11-21
조회수
499
인천광역시는 11월 21일 시청 접견실에서 ‘With AI(With Amazing Incheon) 다국어 의료지원 서비스 실증’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유정복 인천시장, 이광래 인천시의사회 회장, 조상일 인천시약사회 회장, 박병근 인천글로벌캠퍼스운영재단 대표이사, 권도국 계양구가족센터(인천시 거점센터) 센터장, 이찬형 ㈜메디아크 대표이사가 참석했다.

인천시는 재외동포청과 인천국제공항을 보유하고 있고, 14만 명이 넘는 외국인들이 거주하는 글로벌 도시다.

‘위드(With) AI 다국어 의료지원 서비스 실증’은 다국어 시민 등 한국어 의사소통이 어려운 시민들이 병원이나 약국에서 본인들의 정확한 증상을 전달하게 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인공지능 실증사업이다.

시민들은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에서 다국어(영어, 중국어, 베트남어)로 자신의 증상을 구체적으로 기록하고 표현할 수 있는데, ‘인공지능(AI) 사전문진’ 기능은 증상기록뿐만 아니라 진료과목 추천 및 가까운 의료기관 안내까지 해준다. ‘증상 요약본’은 한국어로 제공돼 신속한 진료와 정확한 처방이 가능하다.

인천시와 5개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많은 시민들이 활용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협력하고, 상시적 정보공유와 자문 제공도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이번 실증사업과 자문을 바탕으로 ▲서비스 제공 언어 확대(러시아어, 우즈베크어, 아랍어 등) ▲의료진과 환자의 양방향 소통 기능 ▲연계 병원 대기 현황, 실시간 예약 기능 등의 고도화도 검토해 나갈 계획이다.

올해 인천시는 ‘With AI(With Amazing Incheon) 함께 성장하는 도시’ 구현을 목표로 미래산업의 동력이 될 인공지능 기술의 확산을 위해 실증 기업 5개 사를 선정하고, 실증 비용 지원 등 기업 육성을 추진하고 있는 가운데, 내년에도 지역기업의 우수 기술 실증지원을 통해 인공지능 기업의 성장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유정복 인천시장은 “With AI(With Amazing Incheon) 사업은 인공지능 기술이 시민, 지역기업과 함께 성장할 수 있게 지원하는 사업”이라며 “오늘의 협약식이 인천이 따뜻한 인공지능 선도도시로 도약하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글로벌 시민들이 언어적 불편없는 행복한 도시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첨부파일
(2) 1 인천시, 인공지능(AI) 앱으로 외국인들 의료기관 진료 돕는다.hwp 미리보기 다운로드
공공누리
OPEN 공공누리 출처표시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이 게시물은 "공공누리"의 자유이용허락 표시제도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자료관리담당자
  • 담당부서 공보담당관
  • 문의처 032-440-3066
  • 최종업데이트 2023-05-18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